극장 관객 수 4069만2834명, 매출액 3138억3190만9872원. 한국영화 시장점유율 60.8%(관객 수 기준). 2012년 1분기(1~3월) 관객 수와 매출액, 한국영화 시장점유율이다. 이는 매출액 통계를 낸 2008년 이후 1분기 가운데 역대 최대 규모이다. 한국영화가 주도, 판이 커졌다. 영화진흥위원회는 이같은 내용이 담긴 올해 1분기 한국영화산업 결산보고서를 9일 발표했다.

 

 

관객 수 4069만2834명은 지난해 동기(3433만8850명)에 비해 18.5%가 증가한 수치이다. 이 가운데 한국영화 관객 수는 2474만3661명으로 전년 동기(1930만3007명)보다 28.2% 증가했다. 외국영화는 1594만9173명으로 전년 동기(1503만5843명)에 비해 6% 증가에 그쳤다. 한국영화 시장점유율 60.8%. 전년 동기(56.2%) 대비 4.6%P 증가했다.

 

매출액 3138억3190만9872원은 전년 동기(2675억3591만5900원)에 비해 17.3% 증가한 금액이다. 한국영화는 매출액은 1875억7518만5650원으로 전년 동기(1426억6248만800원)보다 31.5% 증가했다. 외국영화는 1262억5672만4222원으로 전년 동기(1248억7343만5100원)으로 1.1%가 증가하는 데 그쳤다.

 

영화진흥위원회는 2008년부터 매출액 통계를 발표해 왔다. 올해 1분기 관객 수와 매출액은 역대 1분기 가운데 최대 규모이다. 2008~2012년 1분기 매출액과 관객 수는 다음과 같다. 2310억5320만9366원·3554만8844명(2008) 2347억8714만4500원·3551만1123명(2009) 3040억6507만1416원·3792만410명(2010) 2673억1623만400원·3430만7129명(2011) 3138억3190만9872원·4069만2834명(2012)이다. 매출액 기준 연도별 순위는 2012-2010-2009-2008-2011년이다. 관객 수 순위는 2012-2010-2008-2009-2011년이다.

 

올해 1분기 한국영화 관객 수와 매출액 증가는 1월 설을 앞두고 개봉한 <댄싱퀸>과 <부러진 화살>이 2월에도 계속 흥행했고, 2월 2일 개봉작 <범죄와의 전쟁:나쁜놈들 전성시대>와 29일 개봉작인 <러브픽션>, 3월 8일 개봉작 <화차>와 22일 개봉작 <건축학개론>이 좋은 반응을 얻은 데 따른다. 영진위 영화정책센터 황동미 연구원은 “전통적으로 한국영화가 강세를 보이는 음력 설 성수기와 봄 비수기 시장을 현명한 배급전략으로 돌파해가면서 시장을 주도했다”며 “그에 따라 전체적인 시장규모 확장 효과를 얻어서 관객 수와 매출액의 상승과 역대 최대 규모로의 시장 성장이라는 결과로까지 이어졌다”고 분석했다.

 

‘2012년 1분기 한국 영화산업 결산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영화 개봉작은 34편(상영작 234편)이다. 외국영화 개봉작은 76편(상영작 599편)이다. 총 110편이 개봉됐고 833편이 상영됐다.

 

2011년에는 <청원> <세 얼간이> <내 이름은 칸> 등 인도영화들이 화제를 낳으면서 시장에서도 좋은 성적을 보였다. 올해에는 <언터처블: 1%의 우정> <토르: 마법 망치의 전설> 등 유럽 영화들이 좋은 성적을 보이고 있다. 영진위 측은 “미국영화 쏠림이 완화되고 다양한 영화보기가 이루어지는 것인지 주목된다”고 밝혔다.

 

다양성 영화 분야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인도영화 흥행과 유럽 예술영화의 꾸준한 저력, 그리고 한국 독립 다큐멘터리의 활발한 활동이 돋보인다. 지난해에는 <혜화, 동> <파수꾼> <무산일기> 등이 관객 1만 명(독립영화의 관객 1만 명은 흔히 상업영화 관객 1백만 명으로 비유되곤 한다)을 넘긴 히트작이 나와서 독립영화인들과 관객들을 설레게 했다. 올해에는 <말하는 건축가>가 다큐멘터리, 독립영화 범주로는 드물게 최근 관객 2만을 넘었다. 이와 함께 <달팽이의 별>과 <두 개의 선>을 비롯해 <줄탁동시> <로맨스 조> <해로> <밍크 코트> 등이 다양성 영화 흥행 순위 20위 안에 들어있다.

 

올해 1분기 기준 국내외 영화 흥행작 상위 10위 작품은 다음과 같다. ①범죄와의 전쟁(누적 관객수468만585명·362억4833만3500원) ②댄싱퀸(400만9966명·297억9052만4000원) ③부러진 화살(342만4589명·256억7887만6500원) ④미션임파서블:고스트 프로토콜(251만160명·193억6686만원) ⑤화차(230만1407명·174억6326만6500원 ⑥장화신은 고양이(205만8204명·174억4857만2500원) ⑦러브픽션(171만67명·130억8462만3000원 ⑧하울링(159만1244명·116억1389만4500원) ⑨건축학개론(140만1741명·104억4930만4500원 ⑩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2:신비의 섬(113만5300명·96억8501만4000원)

 

국내외 다양성 영화 흥행작 상위 10위 작품은 다음과 같다. ①아티스트(11만8215명·9억4341만1300원) ②스탠리의 도시락(4만5085명·3억302만8500원) ③진짜로 일어날지도 몰라, 기적(4만993명·3억1814만400원) ④자전거 탄 소년(2만4246명·1억9124만4800원) ⑤말하는 건축가(1만9166명·1억5250만1000원) ⑥신과 인간(1만5015명·1억1006만7000원) ⑦치코와 리타(1만4995명·1억1950만9100원) ⑧원스 어게인(1만2632명·9772만9300원) ⑨세 번째 사랑(1만456명·8255만9000원) ⑩내가 사는 피부(1만3029명·1억361만7500원)

Posted by 배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