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제목 맞추기 그림 퀴즈가 화제다. 그림 한 장을 놓고 영화 제목을 맞추는 일련의 퀴즈가 건당 평균 20만 조회를 기록,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를 낳고 있다.


처음으로 소개된 그림은 두 장이다. 상투 튼 ‘졸라맨’ 같은 남자가 붓을 들고 그림을 그리려고 하고 있다. 모델은 긴 머리의 여자다. 여자의 머리 쪽에는 19금 표시가 있다. 다른 한 장은 남자와 여자가 춤을 추고 있는데 그 옆 전봇대 밑에는 쓰레기봉지가 놓여 있다. 술병 등도 널브러져 있다.


첫 그림에 대해 네티즌들은 <음란서생> <미인도> <쌍화점> <방자전> 등을 거론, 논쟁을 펼치고 있다. 두 번째 그림을 놓고는 “춤추고 있는 것을 보니 <댄서의 순정>이다” “쓰레기 봉투 옆에서 춤추는 거보니까 <더티댄싱>이다” 등 다양한 의견을 내놓고 있다.



이어 2탄에서도 두 장이 소개됐다. 관중이 지켜보는 가운데 공을 던지기 직전 왼손잡이 투수와 베레모를 쓴 남자가 총을 머리게 갖다 댄 그림이다. 투수 옆에는 ㄳㄳ라는 메시지가 적져 있다. 베레모 남자에게는 아무런 표시가 없다. 두 그림을 놓고 <슈퍼스타 감사용> <실미도> 등 네티즌 사이에 제목 맞추기가 한창이다.


각 그림은 단순하다. 초등학생의 그림처럼 그럼에도 네티즌들은 “재밌네요. 실제로 그린 건가요?” “글쓴이 센스 돋는 듯” “3탄도 꼭 올려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잇다. 영화 제목을 맞추면 크리스마스에 소개팅을 해주겠다고 한 포털에 소개되면서 네티즌의 흥미를 더욱 유발하고 있다.


이 손 그림 퀴즈의 출저는 올레페이스북 게임앱(
http://apps.facebook.com/ollehmovie)이다. 이 게임앱에서는 오는 18일까지 영화 100편의 명장면만을 골라 중독성 있고 익살스러운 영화 퀴즈로 만들어 깜짝 선물을 증정하고 있다. 앱명장면 영화 100편을 포함한 총 300편의 영화를 무료로 즐길 수 있도록 제공하고 있다. 

Posted by 배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