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엄마’로 손꼽히는 배우 김혜자 씨가 재단법인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이사장 안성기)이 제정한 제1회 ‘아름다운 예술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시상식은 오는 26일 오후 6시 서울 태평로 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마련된다.


‘아름다운 예술인상’은 대중문화 분야의 예술인 가운데 뛰어난 활동업적과 함께 봉사활동으로 사회를 따뜻하게 하면서 많은 사람들에 귀감을 준 대표적인 인물을 선정, 1억 원의 상금을 전달하고 그 공적을 기리기 위한 행사로 제정되었다. 김혜자 씨는 첫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김혜자 씨는 연극배우로 출발, 1962년 KBS 1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뒤 TV드라마를 통해 대표적인 ‘엄마’ 역의 명연기자로 인기를 모으며 갈채를 받았다. 월드비전 친선대사로 1991년부터 지구촌 가난한 이웃들의 고통을 함께 나눴왔다. 가난한 나라 어린이들과 결연해 매달 후원하고 있으며, 전쟁으로 어려움을 겪는 가정에 자립기반을 제공하는 ‘마담 킴스 프로젝트’와 에티오피아 주민을 위한 ‘김혜자 복지센터’를 건립하는 등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들을 찾아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이번 ‘아름다운 예술인상’ 심사는 신문사와 통신·방송사의 대중문화 부문 담당 부장과 중견기자의 2배수 추천을 받아 최다 추천 인물을 두고 재단이사회가 선정했다. 1차 추천심사에 가장 객관적이고 공정한 시각을 가진 23개 매체 중견 언론인이 참여했다는 점에서 한층 주목된다.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은 지난 연초에 설립, 그동안 영화인 자녀 장학사업과 예비 영화인재들의 창작지원사업, 한국영화의 미래인 어린이 영화체험 교육사업을 시행해 왔다. 이번 ‘아름다운 예술인상’은 한 해를 마무리하면서 밝고 따뜻한 사회를 지향하고 소망하는 대중문화 예술인들의 뜻 깊은 축제행사로 개최될 예정이다. 

Posted by 배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